콘텐츠바로가기

'히말라야' 황정민 "엄홍길 역 큰 부담…흉내도 못낼 분" 소감 털어놔

입력 2015-11-09 13:05:22 | 수정 2015-11-09 15:53:13
글자축소 글자확대
'히말라야' 황정민 "엄홍길 역 큰 부담…흉내도 못낼 분" 소감 털어놔

'히말라야' 황정민 엄홍길기사 이미지 보기

'히말라야' 황정민 엄홍길


'히말라야' 황정민 엄홍길

배우 황정민이 서울 강남구 압구정 CGV에서 열린 영화 '히말라야' 제작보고회에 참석해 엄홍길 대장 역을 맡게 된 소감을 털어놨다.

황정민은 영화 '히말라야'에서 등반 중 목숨을 잃은 동료 대원의 시신을 찾기 위해 히말라야로 떠나는 엄홍길 대장의 역할을 맡았다.

황정민은 "실존 인물인 엄홍길 대장을 연기하는 것이 큰 부담이었다"라며 "흉내내지도 못할 분"이라고 추켜세웠다.

이어 "만나서 이야기도 많이 들었다. 중요한 것은 그 분이 산과 사람을 대하는 태도와 같은 정신적인 것"이라고 말했다.

그는 "대본 읽을 때 느끼지 못했던 것들을 촬영을 통해 알게 됐다. 그 감정을 느끼면서 엄홍길 대장이 된 듯한 느낌을 받았다"라고 털어놨다.

영화 '히말라야'는 히말라야 등반 중 생을 마감한 동료의 시신을 찾기 위해 기록도, 보상도 없는 여정을 떠나는 엄홍길 대장과 원정대의 도전을 그린 작품이다. 황정민, 정우, 김인권, 라미란 등이 출연했다. 12월 개봉 예정.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대통령 선거가 내년 몇 월 실시되는 게 좋다고 봅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