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마리텔' 이말년, 연봉 얼만가 봤더니…

입력 2015-11-09 15:21:53 | 수정 2015-11-09 15:21:53
글자축소 글자확대
사진=MBC ‘마이 리틀 텔레비전’ 방송화면 캡처기사 이미지 보기

사진=MBC ‘마이 리틀 텔레비전’ 방송화면 캡처


‘마리텔’ 이말년이 자신의 연봉을 공개했다.

지난 8일 다음TV팟에서 생중계된 MBC ‘마이 리틀 텔레비전’(이하 마리텔)에는 김구라, 이혜정, 윤상, 이말년 등이 출연했다.

이날 방송에서 이말년은 연봉에 대해 “연봉은 그때 그때 다르다”며 “왜냐하면 본편 연재하는 게 있고, 외주하는 게 그때그때 다르기 때문에 연마다 다르다”고 말했다.

이어 이말년은 “대충 억 대이다. 억 대 초반이다. 이렇게 번 지는 얼마 안 됐다. 원랜 처참했다”라고 말해 눈길을 끌었다.

이말년은 “맨 처음 야후에서 연재할 땐 월 40만원인가 50만원을 받았다. 근데 다른 작가님들은 60만원을 준다고 하더라. 그래서 나도 60만원으로 맞춰 달라고 했다”라며 “같은 지면에 연재하고 동료 작가들이기 때문에 맞춰달라고 한 건데 안 된다더라. 딱히 그 이유는 설명을 안 해줬는데 왠지 알 것 같더라”고 덧붙였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1년 뒤 아파트 가격, 어떻게 전망합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