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냉장고를 부탁해’ 김성주 정형돈 요리 대결

입력 2015-11-10 07:35:00 | 수정 2015-11-10 07:35:00
글자축소 글자확대
‘냉장고를 부탁해’의 두 MC 김성주와 정형돈이 요리 대결을 펼친다.

9일(월) 밤 9시 30분에 방송되는 JTBC 푸드 토크쇼 ‘냉장고를 부탁해’ 1주년 특집에서는 MC들의 스페셜 매치가 펼쳐졌는데, 대결에 앞서 두 MC 김성주, 정형돈은 1년 진행의 노하우를 과시하며 자신감 넘치는 모습을 보여 눈길을 끌었다.

하지만 요리 제목을 발표할 때가 되자 잔뜩 긴장한 모습을 보이며 소리를 질러댔고, “이 자리에 서보니 알겠다. 말을 예쁘게 해야겠다”며 셰프들에게 짓궂게 굴었던 모습을 반성하는 시간을 가지기도 했다.

이어 대결이 시작되자 김성주와 정형돈은 그동안 어깨 너머로 배웠던 요리들을 완성해나갔는데, 특히 셰프들의 퍼포먼스를 흉내내는가하면, 위기의 순간이 닥치자 번뜩이는 아이디어(?)를 선보여 셰프들을 놀라게 만들었다.

한편 이 대결은 스페셜 게스트로 참여한 최현석과 김풍이 대신 진행을 맡았고, 그동안 중간 점검에서 가장 많이 놀림을 당했던 한 셰프가 5분 중간 점검에 나서 MC들을 더욱 긴장하게 했다는 후문이다.

과연 최초로 스타배지를 거머쥔 MC가 누가 될지, 좌충우돌 두 MC들의 요리 대결은 9일(월) 밤 9시 30분에 방송되는 ‘냉장고를 부탁해’에서 공개된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대통령 선거가 내년 몇 월 실시되는 게 좋다고 봅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