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김윤진, '미스트리스4' 출연 확정…"시한부 환자와 사랑에 빠지는 역할"

입력 2015-11-10 19:25:09 | 수정 2015-11-10 19:25:09
글자축소 글자확대
김윤진 미스트리스4 김윤진 미스트리스4/사진='미스트리스4' 방송캡쳐기사 이미지 보기

김윤진 미스트리스4 김윤진 미스트리스4/사진='미스트리스4' 방송캡쳐


김윤진 미스트리스 시즌4

헐리우드에서 성공적인 안착을 한 배우 김윤진이 미국드라마 '미스트리스' 시즌4에 출연을 결정했다.

10일 김윤진의 소속사는 김윤진이 내년 2월 미국 ABC 드라마 '미스트리스' 시즌4 촬영에 돌입한다고 전했다.

'미스트리스'는 지난 2008년 영국 BBC의 동명 드라마를 미국에서 리메이크한 작품. 30대 여성들의 일과 사랑을 그렸다. 김윤진은 지난 시즌3에서도 네 명의 여자 주인공 중 한 명인 카렌 킴 역할로 출연한 바 있다.

김윤진이 연기한 카렌 킴은 성공한 정신과 여의사다. 지난 시즌에서는 자신이 담당한 시한부 환자와 사랑에 빠지게 되지만 그 환자가 죽고, 환자의 부인, 아들과 보험금을 둘러싼 문제로 갈등을 벌이는 에피소드를 그렸다.

김윤진과 베드신 호흡을 맞춘 시한부 환자 역할은 헐리우드 배우 존 슈나이더가 맡았다. 당시 파격적인 정사 신으로 화제가 된 바 있다.

김윤진과 함께 호흡을 맞춘 주인공으로는 로첼리 에이테스, 제스 맥칼랜, 알리사 밀라노가 있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대통령 선거가 내년 몇 월 실시되는 게 좋다고 봅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