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에이프릴 소민 탈퇴, 힘들게 연 말문…탈퇴 이유 알고보니 '깜짝'

입력 2015-11-10 06:38:49 | 수정 2015-11-10 08:02:07
글자축소 글자확대
에이프릴 소민 탈퇴, 힘들게 연 말문…탈퇴 이유 알고보니 '깜짝'

에이프릴 소민 탈퇴기사 이미지 보기

에이프릴 소민 탈퇴


에이프릴 소민 탈퇴

에이프릴의 리더 소민이 직접 탈퇴 이유를 고백했다.

소민은 지난 9일 에이프릴 공식 팬카페에 자필편지를 공개했다.

소민은 편지에서 "안녕하세요. 여러분. 소민입니다. 제가 이렇게 펜을 든 이유는 2015년 11월 9일 오늘부터 에이프릴로서의 활동을 마무리하게 돼 직접 여러분들께 인사를 드리고 싶어서 입니다"라고 말문을 열었다.

이어 "정말 많이 생각했고 신중하게 고민한 결과 전소민이라는 한 사람으로서 제가 더 잘할 수 있는 것들을 연구하고 공부하고 싶다는 생각을 하게 되었어요"라며 "감사하게도 에이프릴 멤버, 저희 소속사 식구들 또한 많은 고민 끝에 제 의견을 존중해주시기로 결정하였습니다"라고 덧붙였다.

또 소민은 "지금까지 에이프릴과 함께 쌓아온 따뜻하고 아름다운 추억들은 제가 어느 곳에 어떤 모습으로 있든 늘 잊지 않고 기억하겠다"라며 "저에게 친구이자 가족같은 우리 사랑하는 에이프릴 동생들. 늘 지금처럼 사랑하고 응원해주세요. 저도 언제 어디서나 우리 에이프릴과 팬 여러분을 열심히 응원하겠습니다"라고 부탁했다.

앞서 에이프릴의 소속사 DSP 엔터테인먼트 측은 같은날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DSP 소속 아티스트 에이프릴 팀 재편의 건"이라는 제목으로 소민 탈퇴 소식을 전했다.

DSP 측은 "당사의 소속 아티스트 에이프릴이 5인조 팀으로 재편돼 관련 말씀 드리고자 합니다"라며 "에이프릴 멤버 소민 양은 금일 부로 팀을 떠나 새로운 시작을 하려 합니다"라고 밝혔다.

이어 "소민 양은 최근 자신의 진로에 대해 많은 고민을 해왔고 이러한 고민을 당사에 전달하며 충분한 시간을 두고 많은 대화를 나눴습니다"라면서 "그에 당사와 소민 양은 오랜 심사숙고 끝에 소민 양의 의견을 존중하기로 하였고 팀 재편이라는 결정을 하게 됐습니다"라고 말했다.

또 "고심 끝에 소민 양이 팀을 떠나게 됐지만 DSP미디어는 소민 양에 대해 소속 아티스트로서 지속적인 지원과 응원을 아끼지 않을 것입니다"라고 덧붙였다.

지난 8월 데뷔한 신인 걸그룹 에이프릴은 '꿈사탕' 이후 활발한 활동을 펼치고 있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1년 뒤 아파트 가격, 어떻게 전망합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