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이태임 교통사고, 과거 "이민기와 19禁 베드신 당시 바로 침실에…" 깜짝

입력 2015-11-11 10:28:06 | 수정 2015-11-11 11:19:11
글자축소 글자확대
이태임 교통사고 이태임 교통사고 / 영화 '황제를 위하여'기사 이미지 보기

이태임 교통사고 이태임 교통사고 / 영화 '황제를 위하여'


이태임 교통사고

배우 이태임이 교통사고를 당한 가운데 과거 박성웅의 발언이 눈길을 끌고 있다.

과거 박성웅은 '황제를 위하여' 제작보고회에서 배우 이민기와 이태임의 베드신을 언급했다.

당시 그는 "이태임과 내가 먼저 촬영을 했다. 그 뒤에 이민기가 왔는데 두 사람이 바로 침실로 가더라"며 "나는 거실에서 대화만 하고 헤어졌다. 정말 부러웠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에 이민기는 촬영 중 박성웅이 가죽장갑을 끼고 오는 모습을 보고 "정말 따뜻해 보여서 부러웠다"고 말했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1년 뒤 아파트 가격, 어떻게 전망합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