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박상민, 전처 폭행 당시 상황 리얼하게 재연…시청자 '눈살'

입력 2015-11-11 15:18:40 | 수정 2015-11-11 15:21:11
글자축소 글자확대
박상민 '리얼극장' 출연

'리얼극장' 박상민 /EBS기사 이미지 보기

'리얼극장' 박상민 /EBS


박상민

박상민은 지난 10일 방송된 EBS ‘리얼극장’에 출연해 전처를 폭행했던 순간을 재연했다.

이날 박상민은 "어머니 때문에 이혼한 것이 아니다. 어머니가 아픈 일을 계기로 (이혼한 아내의) 실체가 드러난 것"이라고 밝혔다.

그는 "간병인 아주머니가 '상민씨 부인을 내가 한 번도 못 봤어요'라고 하더라. 세 달 동안 아내가 한 번도 안 간 거다. 그 과정에서 다툼이 있었고, 어머니 병원을 옮기면서도 또 다툼이 있었다"고 설명했다.

이때 박상미는 당시 상황을 회상하며 분노 섞인 표정과 아내 뺨을 때리는 제스쳐를 취해 시청자들의 눈살을 찌푸리게 만들었다.

제작진은 해당 장면 후 “본 프로그램 내 출연자의 이혼 관련 발언은 당사자 일방의 주장일 수 있고 EBS와 제작진의 입장과는 무관함을 밝힙니다”라는 자막을 내보냈다.

이날 방송에서 박상민은 이혼 후 108배를 통해 불면증을 극복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한편 지난 2007년 11월 결혼한 박상민 부부는 2년 만에 별거한 뒤 2011년 갈라섰다. 두 사람은 성격차이와 시부모의 병간호 문제 등으로 갈등을 빚어온 것으로 알려졌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대통령 선거가 내년 몇 월 실시되는 게 좋다고 봅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