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오마이비너스' 신민아, 연인 김우빈 지원사격 받았나? "서로 응원해준다" 미소

입력 2015-11-11 17:00:45 | 수정 2015-11-11 17:00:45
글자축소 글자확대
'오마이비너스' 신민아, 연인 김우빈 지원사격 받았나? "서로 응원해준다" 미소

'오마이비너스' 신민아 /변성현 기자기사 이미지 보기

'오마이비너스' 신민아 /변성현 기자


'오마이비너스' 신민아

배우 신민아가 공식 연인 김우빈의 응원을 받고 브라운관에 복귀한다.

11일 오후 서울 영등포 타임스퀘어에서 열린 KBS2 새 월화드라마 '오 마이 비너스'(극본 김은지/연출 김형석) 제작발표회에 참석한 신민아는 연인 김우빈이 드라마 출연에 대해 어떤 말을 해줬냐는 짖굳은 질문에도 웃으며 대답했다.

신민아는 "둘 다 배우이기 때문에 서로 응원해주고 있다. 별다른 얘기는 없었다"라고 밝혔다.

신민아는 '오 마이 비너스'를 통해 현재 방영되고 있는 SBS '육룡이 나르샤', MBC '화려한 유혹'과 시청률 경쟁을 피할 수 없게 됐다.

그는 "(방송 편성은) 제가 결정할 수 있는 일이 아니다"라며 "이런 부분을 생각하면 힘들다. 긍정적으로 생각하면 시청률도 잘 나올 것"이라고 포부를 전했다.

'오 마이 비너스'는 21세기 비너스에서 고대 비너스(?) 몸매가 되어 버린 여자 변호사와 세계적으로 유명한 헬스트레이 너인 남자, 극과 극인 두 남녀가 만나 비밀 다이어트에 도전하면서 내면의 상처를 치유하는 과정을 그린 헬스힐링 로맨틱 코미디다. 오는 16일 첫 방송.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1년 뒤 아파트 가격, 어떻게 전망합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