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세모자 사건, 자작극 판정 증거 봤더니…두 아들 상태는? '충격'

입력 2015-11-12 10:57:10 | 수정 2015-11-12 14:56:43
글자축소 글자확대
세모자 사건, 자작극 판정 증거 봤더니…두 아들 상태는? '충격'

세모자 사건 세모자 사건 세모자 사건기사 이미지 보기

세모자 사건 세모자 사건 세모자 사건


세모자 사건

세상을 떠들썩하게 만들었던 '세모자 사건'이 자작극으로 판명났다.

12일 경기지방경찰청 성폭력특별수사대는 '세모자 사건'의 어머니와 무속인을 구속했다고 밝혔다.

어머니 이씨는 지난해 9월부터 올해 7월까지 남편과 시아버지 등 44명으로부터 성폭행을 당했다며 36차례에 걸쳐 수사기관 11곳에 허위 고소한 혐의를 받고 있다.

또한 17세, 13세 아들에게 성범죄 관련 내용을 주입시켜 수사기관에서 허위 진술하게 하는 등 정서적 학대를 하고, 두 아들을 학교에 보내지 않아 교육기회를 제공하지 않은 혐의도 받고 있다.

경찰 관계자는 "성폭행 고소사건이 허위라고 판단해 어머니 이씨와 무속인 김씨를 구속했다"며 "이씨가 소유한 부동산 중 일부가 김씨 소유로 변경된 정황을 포착해 그 경위에 대해서도 조사하고 있다"고 전했다.

이씨의 두 아들은 현재 병원에서 격리 치료를 받으며 안정을 찾아가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대통령 선거가 내년 몇 월 실시되는 게 좋다고 봅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