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달콤살벌 패밀리' 민아, 이민혁과 길거리 뽀뽀신 촬영…팬이 '경악'

입력 2015-11-16 14:58:53 | 수정 2015-11-16 15:16:28
글자축소 글자확대
'달콤살벌패밀리' 민아기사 이미지 보기

'달콤살벌패밀리' 민아



가수 겸 배우 이민혁과 민아가 뽀뽀신 에피소드를 털어놨다.

16일 오후 서울 마포구 상암동 MBC 신사옥에서 새 수목드라마 '달콤살벌 패밀리' 제작발표회가 진행돼 강대선 PD, 배우 정준호, 문정희, 정웅인, 유선, 이민혁, 민아 등이 참석했다.

이날 이민혁은 "극중 러브라인으로 나오게 됐는데 뽀뽀신은 제일 초반부에 찍었다. 길거리다보니 학생들과 팬들이 쳐다보고 있었다. 민아와 입이 닿으니까 지켜보고 있던 팬이 촬영 중인데 '헐!'이라고 소리쳤다. 나랑 눈이 마주쳤다. 그 학생이 눈에 불을켜고 민아를 째려봤다"고 뽀뽀신을 언급했다.

이어 민아는 "그 순간 '아 맞다. 오빠가 남자 아이돌이었지. 어쩌지. 미움받는 거 아닐까' 걱정했는데 다행히도 우리 커플을 많이 예뻐해주시는 것 같아 응원을 많이 받고 있다"고 전했다.

한편 '달콤살벌 패밀리'는 집밖에선 폼 나는 조직 보스지만 집안에서는 와이프 잔소리와 두 아이들 무시에 찬밥 신세인 서열 4위, 대한민국 고달픈 가장의 대표 얼굴, 두 얼굴의 남자가 가족을 지키기 위해 벌이는 처절한 사투를 ‘웃프게’ 그린 휴먼코미디로, 오는 18일 오후 10시에 첫 방송된다.

한예진 한경닷컴 기자 genie@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대통령 선거가 내년 몇 월 실시되는 게 좋다고 봅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