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비정상회담, 일일 비정상 샌더 출연

입력 2015-11-16 14:55:36 | 수정 2015-11-16 14:55:36
글자축소 글자확대
‘비정상회담’에 일일비정상으로 네덜란드 대표 샌더가 출연해, 네덜란드에 대한 다양한 이야기를 전한다.

16일(월) 밤 10시 50분에 방송되는 JTBC 예능 프로그램 ‘비정상회담’의 한 코너 ‘뭔? 나라 이웃나라’에서는 일일비정상으로 '튤립과 풍차의 나라' 네덜란드에서 온 샌더 룸머가 등장한다.

그는 “네덜란드는 커피숍에서 마약을 판다”며, “일반적으로 네덜란드에서 커피숍은 마약을 파는 곳이기 때문에 커피를 마시려면 카페를 가야 한다”고 덧붙여 모두를 충격에 빠뜨렸다. 한편 샌더는 평소 강도 높은 수위로 유명한 네덜란드의 프로그램에 대해 소개할 예정이다.

이밖에도 그동안 몰랐던 네덜란드의 모든 것은 오는 11월 16일(월) 밤 10시 50분에 방송되는 JTBC ‘비정상회담’에서 공개된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대통령 선거가 내년 몇 월 실시되는 게 좋다고 봅니까.

1년 뒤 아파트 가격, 어떻게 전망합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