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유희열, 안테나뮤직 3대 기획사인척" 김이나 디스

입력 2015-11-17 11:02:28 | 수정 2015-11-17 11:02:28
글자축소 글자확대

김이나가 안테나 뮤직의 유희열을 디스했다.

17일(화) 밤 11시에 방송되는 JTBC ‘투유 프로젝트-슈가맨’에는 샤이니의 멤버 종현과 정승환이 쇼맨으로 출연해, 역주행송 무대를 꾸민다.

‘K팝스타’ 출신이자 안테나뮤직 소속인 정승환은 “오디션 프로 이후 최초 TV 출연”이라고 밝히며, 긴장감을 감추지 못했다. 이에 안테나 뮤직의 유희열은 달려 나와 정승환을 포옹해주며 챙기는 모습을 보였다.

뒤이어 아이유, 엑소 등 다른 가수들에게 곡을 주며 뮤지션으로서도 활발히 활동 중인 샤이니 종현이 등장해 “왜 자신은 반겨주지 않냐”며 난색을 보이자, 유희열은 "내가 좋아하는 스타일이 아니다“라며 시작부터 상대팀을 경계하는 모습을 보여 웃음을 자아냈다.

이에 김이나는 “SM과 안테나뮤직, 거대 기획사끼리의 대결이긴하다. 케이팝스타에 안테나뮤직이 3대 기획사인척 끼어있지 않냐”며 유희열을 정면으로 디스했고, 유재석이 “맞는 이야기”라고 동조하며 유희열을 진땀 빼게 만들었다.

정승환의 무대와, 노련한 아이돌로서의 능숙한 무대가 기대되는 종현의 역주행송 스테이지까지 공개되는 공감확대 재생산 뮤직쇼 ‘투유프로젝트-슈가맨’은 11월 17일(화) 밤 11시에 방송된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1년 뒤 아파트 가격, 어떻게 전망합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