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한국 라오스' 기성용, 클래스가 다른 존재감…80번째 A매치 '자축'

입력 2015-11-18 09:13:17 | 수정 2015-11-18 09:28:02
글자축소 글자확대
'한국 라오스' 기성용, 클래스가 다른 존재감…80번째 A매치 '자축'

한국 라오스 기성용 /대한축구협회(엑스포츠 제공)기사 이미지 보기

한국 라오스 기성용 /대한축구협회(엑스포츠 제공)


한국 라오스 기성용

한국 축구 대표팀이 라오스와의 월드컵 예선 경기에서 5대 0으로 승리하며 골잔치를 벌였다.

한국은 지난17일 라오스 비엔티엔의 라오스 국립경기장에서 열린 ‘2018 러시아 월드컵 아시아지역 2차 예선’ 6차전에서 라오스를 만나 5-0 대승을 거뒀다.

특히 기성용은 2골-1도움을 기록하며 팀의 기둥 다운 활약을 펼쳤다. 이날 경기는 기성용 외에도 손흥민, 석현준의 멀티골로 골잔치를 벌였다.

올해 예정된 A매치를 모두 끝낸 우리나라는 2015년에 A매치 20경기를 치러 네 골만 허용했다.

경기당 0.2골만 내준 한국은 최소 실점 국가가 됐다.

한국이 올해 상대에게 골을 내준 경기는 총 세 경기로 1월 아시안컵 결승에서 호주에 두 골을 먹었고 3월 우즈베키스탄과 평가전에서 한 골, 8월 동아시안컵 일본전에서 또 한 골을 허용했다.

기존 1위였던 루마니아는 17일 이탈리아에 2골을 내주면서 7경기에 3실점을 하게 됐다. 경기당 0.43 실점이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대통령 선거가 내년 몇 월 실시되는 게 좋다고 봅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