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천재소년 송유근, 국내 최연소 박사학위 딴다…'훈훈한 외모'까지 화제

입력 2015-11-18 16:09:44 | 수정 2015-11-18 17:08:56
글자축소 글자확대
천재소년 송유근 천재소년 송유근 / 사진 = SBS 방송 캡처기사 이미지 보기

천재소년 송유근 천재소년 송유근 / 사진 = SBS 방송 캡처


천재소년 송유근

'천재소년' 송유근 군이 박사학위를 취득할 예정이다.

송유근은 현재 만 17살으로 2009년 UST 석·박사 통합과정에 입학, 7년 만에 박사학위를 받게 됐다. 내년 2월 학위수여식에서 우리나라 최연소 박사학위 주인공이 되는 것.

박사학위 논문 주제는 '일반 상대성 이론의 천체 물리학적 응용'으로 블랙홀과 우주론에 관련된 연구이며 지난 17일 열린 학위청구논문심사 공개발표와 논문심사위원회에서 최종 통과했다.

송유근은 5살에 미적분을 풀고 8살에 최연소로 인하대학교에 입학해 화제를 모은 바 있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대통령 선거가 내년 몇 월 실시되는 게 좋다고 봅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