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화려한 유혹 차예련, 차도녀다운 ‘스마트패션’ 눈길

입력 2015-11-18 17:14:37 | 수정 2015-11-18 17:14:37
글자축소 글자확대
배우 차예련의 스마트한 패션이 화제다.

MBC 월화드라마 ‘화려한 유혹’에서 강일주 역을 맡아 열연 중인 차예련이 모델 출신다운 세련된 스타일링으로 매회 주목 받고 있다.

지난 17일 방송된 ‘화려한 유혹’ 14회에서 차예련은 차분한 카키 색상의 자켓에 터틀넥을 매치해 극중 국회의원 강일주 역에 어울리는 감각적이면서도 기품있는 패션을 선보였다. 여기에 반짝이는 불빛이 이색적인 가방을 코디해 시청자들의 눈길을 단숨에 사로잡았다.

이날 차예련이 착용한 블랙 컬러의 토트백은 모던 럭셔리 잡화브랜드 ‘쿠론(COURONNE) 글림 뉴 스테파니’ 제품으로 알려졌다. IOT 기능이 탑재된 글림백은 가방 겉면의 로고 불빛을 통해 휴대폰의 전화, 문자, SNS 등의 착신 상태를 알 수 있을 뿐만 아니라 사이드 날개 부분의 변형으로 다양한 실루엣 연출이 가능해 패셔너블한 스마트백으로 유명하다.

한편, 극중 차예련이 선보인 이색적인 스마트패션은 평소 그가 가지고 있는 차도녀 이미지와 잘 어울렸다는 호평이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1년 뒤 아파트 가격, 어떻게 전망합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