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싱어송라이터 안녕하신가영, 싱글 ‘비를 기다려’ 공개

입력 2015-11-20 08:36:00 | 수정 2015-11-20 08:36:00
글자축소 글자확대
싱어송라이터 안녕하신가영이 디지털 싱글 ‘비를 기다려’를 19일 공개한다.

안녕하신가영은 좋아서 하는 밴드의 베에시스트로 활동하다가 지난해 첫 번째 미니앨범 ‘반대과정이론’으로 솔로로 데뷔했다. 그가 지난 6월에 발매한 싱글 ‘솜과 사탕’은 디스코 리듬을 가진 팝 스타일 곡으로 메이저와 인디 감성을 아우른다는 호평을 받았다.

안녕하신가영은 “이번 싱글은 비 오는 날을 좋아하게 된 것처럼, 비를 기다리는 날에는 좋았던 기억들이 다시 돌아올 것만 같은 마음을 담은 곡”이라며 “이번에는 특별히 콘트라베이스가 함께 해 기존의 안녕하신가영 음악과는 또 다른 색을 느낄 수 있을 것”이라고 전했다.

한편, 안녕하신가영은 오는 11월 29일, 홍대 웨스트브릿지에서 단독 콘서트 “짠”을 연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대통령 선거가 내년 몇 월 실시되는 게 좋다고 봅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