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포토] 故 김혜정, '갑작스러운 이별'

입력 2015-11-20 09:22:32 | 수정 2015-11-20 09:22:32
글자축소 글자확대
<사진=사진공동취재단>기사 이미지 보기

<사진=사진공동취재단>


[ 변성현 기자 ] 19일 오전 교통사고로 사망한 배우 김혜정의 빈소가 서울 반포동 가톨릭대학교 서울성모병원에 마련됐다. 향년 74세.

고인은 교회를 가기 위해 횡단보도를 건너다 택시에 부딪힌 뒤 현장에서 숨진것으로 알려졌다.

1958년 이흥만 감독의 '봄은 다시 오려나'로 스크린에 데뷔한 고인은 유현목 감독의 '오발탄', 조긍하 감독의 '아카시아 꽃잎이 필 때'(1962) 등에 출연하며 인기를 얻었다. 그러던 1969년 돌연 은퇴를 선언한 바 있다.

<사진=사진공동취재단>

변성현 한경닷컴 기자 byun84@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1년 뒤 아파트 가격, 어떻게 전망합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