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장윤정 엄마 "천하의 패륜녀 나쁜X아, 너랑 똑같은 딸 낳아" 욕설 편지 '충격'

입력 2015-11-20 15:20:26 | 수정 2015-11-20 16:18:09
글자축소 글자확대
장윤정 엄마 육흥복 / 모친 제공기사 이미지 보기

장윤정 엄마 육흥복 / 모친 제공


장윤정 엄마

가수 장윤정의 모친 육흥복 씨가 계속해서 언론사에 보도자료를 보내고 있는 가운데 과거 편지가 다시금 눈길을 끌고 있다.

장윤정이 임신을 했던 지난 2013년, 육 씨는 장윤정의 안티블로그인 '콩한자루'에 '천하의 패륜녀 장윤정 보거라'라는 글이 게재했다.

육 씨는 해당 글에서 "그리 없이 살던 시절에도 난 너희 두 남매 예쁘고 잘 커준 것만으로도 감사하고 행복했었어 이 나쁜X아"라며 "날 미친X으로 만들어 병원에 넣고 네가 얻어지는 게 과연 뭐가 있을까? 너도 꼭 새끼 낳아서 살아 보아라. 너랑 똑같은 딸 낳아 널 정신병원과 중국 사람 시켜 죽이란 말을 꼭 듣길 바란다. 그땐 내 마음을 알게 될 것이다"라고 욕설을 퍼부어 충격을 안겼다.

한편 육흥복 씨는 19일 한 매체를 통해 "장윤정이 차도 없고 보석에도 관심 없다고 한 발언은 모두 거짓말"이라며 "도덕적으로 해선 안 될 일이었지만 음주운전 사고 사건을 덮었다. 여러분은 앞으로 똑똑하지만 무서운 딸의 면모를 보게 될 것"이라고 폭로했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대통령 선거가 내년 몇 월 실시되는 게 좋다고 봅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