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김태희 결혼설] 비, 女디자이너와 무슨 일이? "비가 사기쳤다" 피켓 시위

입력 2015-11-20 16:17:48 | 수정 2015-11-20 16:41:09
글자축소 글자확대
비 김태희와 결혼 부인 비 김태희와 결혼 부인기사 이미지 보기

비 김태희와 결혼 부인 비 김태희와 결혼 부인


비 김태희와 결혼 부인

배우 김태희와 가수 비의 결혼설이 불거진 가운데 비의 과거 사건이 눈길을 끌고 있다.

지난달 한 매체에 따르면 비 소유 건물에서 화랑을 운영하던 60대 여성 디자이너 박모 씨는 2009년 "건물에서 물이 새 작품이 망가졌다"며 임대료를 내지 않다가 임대차 계약 해지 소송에서 패해 쫓겨난 것으로 전해졌다.

이에 박 씨는 앙심을 품고 "비가 임대차 계약 문서로 사기를 쳤다"며 비를 고소했고, 강남구 서초동 일대에서 피켓 시위를 벌이기도 했다.

그러나 이는 모두 허위 사실로 드러났고 박 씨는 무고 및 명예훼손 혐의로 불구속 기소됐다.

한편 김태희의 소속사 루아엔터테인먼트 관계자는 20일 한 매체를 통해 "김태희가 결혼하는 것은 절대 아니다"라고 결혼설을 부인했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대통령 선거가 내년 몇 월 실시되는 게 좋다고 봅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