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고경표, SNS 발언 논란…유병재에 "너무 나대서 불편하다"

입력 2015-11-20 18:30:59 | 수정 2015-11-20 18:30:59
글자축소 글자확대
고경표 SNS 발언 논란 고경표 SNS 발언 논란/사진=고경표 sns기사 이미지 보기

고경표 SNS 발언 논란 고경표 SNS 발언 논란/사진=고경표 sns


고경표 SNS 발언 논란

고경표가 SNS 발언으로 논란에 휩싸였다.

고경표는 과거 자신의 페이스북에 ‘유병재의 예능 아이디어’라는 글을 태그하며 “너무 나대서 불편하고만”이라는 글을 게재했다.

태그된 사진에는 유병재가 케이블채널 tvN ‘초인시대’에서 밝힌 자신의 생각이 담겨있다.

유병재는 “올해 하반기에 ‘응답하라 1988’이 방영합니다. '너무 옛날로 돌아가는 거 아니야', '그래서 공감을 얻을 수 있겠느냐' 뭐 이런 우려들이 있는데, 저는 오히려 조금 더 옛날로 돌어가야 한다고 생각합니다"라고 말문을 열었다.

그는 이어 "그리하여 ‘응답하라 1894’. 농학농민운동 때로 돌아가서 그 안에서 벌어졌던 풋풋한 사랑 이야기. 여자 주인공이 동학 오빠 전봉준과 탐관오리 조병갑 사이에서 누구한테 갈까 이런 내용으로 시청자들과 밀당한다면”이라고 전했다.

또한 그는 "복고코드와 역사 의식을 한 번에 다룰 수 있다"고 덧붙였다.

한편 고경표는 유병재 관련 글 뿐만 아니라 과거와 최근 게재한 글들이 모두 논란이 되며 위기를 맞았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대통령 선거가 내년 몇 월 실시되는 게 좋다고 봅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