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대종상 영화제, 최우수 작품상은 '국제시장'…"'국제시장' 파티 열렸네"

입력 2015-11-20 22:10:43 | 수정 2015-11-20 22:10:43
글자축소 글자확대
대종상 영화제 대종상 영화제/사진=KBS '대종상 영화제' 방송캡쳐기사 이미지 보기

대종상 영화제 대종상 영화제/사진=KBS '대종상 영화제' 방송캡쳐


대종상 영화제

영화 ‘국제시장’이 최우수 작품상의 영예를 안았다.

20일 오후 7시20분 서울 여의도 KBS홀에서 열린 '제52회 대종상영화제' 시상식에서 윤제균 감독이 연출한 영화 '국제시장'이 최우수작품상을 수상했다.

이날 ‘제52회 대종상 영화제’에서 영화 ‘국제시장’이 최우수 작품상을 수상했다. 영화 ‘국제시장’은 최우수 작품상을 비롯해 감독상, 촬영상, 편집상 등 수많은 상을 받으며 ‘제 52회 대종상 영화제’를 휩쓸었다.

이날 최우수 작품상에는 국제시장(윤제균), 암살(최동훈), 베테랑(류승완), 사도(이준익), 연평해전(김학순)이 후보에 올랐다.

'제52회 대종상영화제'’는 배우 신현준, 한고은 사회로 작품상, 감독상, 남우주연상, 여우주연상, 남녀조연상과 신인상, 인기상을 비롯한 총 24개 부문에서 시상이 진행됐다.

대종상영화제는 한국 영화의 질적 향상과 영화 산업의 진흥을 도모하기 위해 1958년 문교부가 제정한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영화 예술상으로, 1962년 시작돼 올해 52회를 맞이했다.

하지만 이날 ‘제52회 대종상영화제’에는 배우 황정민(국제시장), 하정우(암살), 손현주(악의 연대기), 유아인(사도, 베테랑), 김윤진(국제시장), 전지현(암살), 김혜수(차이나타운), 엄정화(미쓰 와이프), 한효주(뷰티 인사이드) 등이 주요 부문 후보자들이 불참했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1년 뒤 아파트 가격, 어떻게 전망합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