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박병호, 도쿄돔 상단에 꽂힌 3점 홈런

입력 2015-11-21 21:05:48 | 수정 2015-11-21 21:06:17
글자축소 글자확대
사진=방송화면/박병호기사 이미지 보기

사진=방송화면/박병호



박병호(29·넥센 히어로즈)가 도쿄돔에서 대형 홈런을 기록했다.

박병호는 21일 일본 도쿄돔에서 열린 2015 세계야구소프트볼연맹(WBSC) 미국과 결승전에서 4-0으로 앞선 4회초 2사 2, 3루에서 타석에 들어서 브룩스 파운더스의 시속 138㎞짜리 슬라이더를 받아쳐 외야 관중석 상단에 꽂히는 3점 홈런을 쳤다.

박병호는 14일 대만 타이베이 티엔무구장에서 열린 멕시코와의 B조 예선에서 이번 대회 첫 홈런을 치긴 했지만, 다시 침묵했다. 19일 일본과의 준결승전에서도 4타수 무안타에 그쳐 자존심이 상했다.

그러나 박병호에게는 마지막 기회가 있었다. 파운더스는 몸쪽 공 2개를 연속 던지며 박병호를 위협했다. 박병호는 물러서지 않았고, 볼 카운트 2볼에서 파운더스의 슬라이더가 들어오자 특유의 호쾌한 스윙으로 대형 홈런을 만들었다.

한편 6회초 현재 한국 대표팀은 7-0으로 앞서 있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대통령 선거가 내년 몇 월 실시되는 게 좋다고 봅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