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美 뉴올리언스서 총기 난사, 폭력조직 다툼 추정 "군중 향해 발포"

입력 2015-11-23 12:30:27 | 수정 2015-11-23 12:30:27
글자축소 글자확대
미국 뉴올리언스 총기 난사, 폭력조직 다툼 추정 "군중 향해 발포"

뉴올리언스 총기 난사. 위 이미지는 기사와 관련이 없습니다. /사진=게티이미지뱅크 제공기사 이미지 보기

뉴올리언스 총기 난사. 위 이미지는 기사와 관련이 없습니다. /사진=게티이미지뱅크 제공


미국 뉴올리언스에서 총기 난사 사건이 발생했다.

22일(현지시간) 오후 7시께 미국 루이지애나 주 뉴올리언스에서 총기 난사 사고가 발생해 최소 16명이 병원으로 긴급 이송됐다.

현지 매체에 따르면 이번 총격은 폭력조직들이 일으킨 것으로 추정되고 있다. 이는 '버니 프렌드 파크'라는 퍼레이드 직후 발생했다.

현지 경찰은 "당시 현장에서 500여명이 모여 뮤직비디오를 촬영하고 있었다"라고 설명했다.

사건은 말다툼에서 시작됐다. 다툼이 벌어졌다는 신고를 받은 경찰이 현장으로 출동 하던 중 총격이 일어났다. 최소 2명의 범인이 군중을 향해 발포한 것으로 전해졌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1년 뒤 아파트 가격, 어떻게 전망합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