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IS 공격 개시, 프랑스 자존심 샤를드골함 출격…IS 본거지 격파

입력 2015-11-24 11:49:11 | 수정 2015-11-24 11:49:11
글자축소 글자확대
IS 공격 개시, 프랑스 자존심 샤를드골함 출격…IS 본거지 격파

IS 공격 개시 (위 사진은 기사와 관련이 없습니다.)/사진=게티이미지뱅크기사 이미지 보기

IS 공격 개시 (위 사진은 기사와 관련이 없습니다.)/사진=게티이미지뱅크


IS 공격 개시

프랑스가 파리 테러 배후인 '이슬람국가'(IS)에 대한 본격적인 공격에 나섰다.

23일(현지시간) 프랑스 핵 추진 항공모함 샤를 드골함이 이라크 라마디와 모술, 시리아 락까 등 IS 주요 거점 도시를 공격했다.

샤를 드골함에서 발진한 전투기 라팔 넉 대는 라마디와 모술에서 IS 석유시설과 사령부, 신병모집소 등을 공습했다.

또 아랍에미리트에 배치됐던 전투기 미라주 2000 두 대가 시리아의 IS 본거지 락까를 공습해 IS 지휘본부와 차량 창고, 정비시설 등을 파괴했다고 프랑스 국방부는 설명했다.

소식통에 따르면 샤를 드골 함은 8대의 슈페르 에탕다르 전폭기, 18대의 라팔 전투기 등 모두 26대의 전투기를 탑재했다. 또 E-2C 조기경보기와 헬기를 합쳐 38-40대의 함재기를 탑재한다.

프랑수아 올랑드 프랑스 대통령은 최근 "샤를 드골호로 우리의 작전 능력은 3배가 될 것"이라면서 "우리는 다가오는 몇 주 동안 공습을 계속하겠다. 중단이나 휴전은 결코 없다"라고 밝힌 바 있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대통령 선거가 내년 몇 월 실시되는 게 좋다고 봅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