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상상고양이' 조혜정 "금수저 논란, 父 조재현이 당연한 일이라고"

입력 2015-11-24 15:44:13 | 수정 2015-11-24 17:11:33
글자축소 글자확대
기사 이미지 보기

[ 한예진 기자 ] 배우 조혜정이 '상상고양이' 출연 확정 이후 아버지 조재현의 반응을 전했다.

24일 오후 서울 여의도 IFC몰에 위치한 CGV여의도에서 열린 MBC에브리원 드라마 '상상고양이'(극본 서윤희 김선영, 연출 이현주) 제작발표회에는 배우 유승호, 한예리, 박철민, 조혜정, 마마무 솔라 등이 참석했다.

이날 조혜정은 "아버지는 언제나 그렇듯 내가 오디션에 간 사실도 모르셨다. 합격을 한 것도 어머니께 들으신 것으로 알고 있다"고 입을 열었다.

이어 "연기 조언은 원래 쑥스러워 하셔서 잘 안하신다. 이런저런 일들이 있을 때 한마디 해주셨다. '너가 겪어야할 일이고 당연한 일이니 잘 겪어내라'고"라며 조재현의 말을 전했다.

극 중 조혜정(오나우)은 유승호(현종현)를 짝사랑하는 캐릭터로 등장할 예정이다.

한편 '상상고양이'는 각자 다른 상처를 가진 인간과 고양이가 함께 살아가며 서로의 아픔을 치유해 나가는 이야기를 다루며 인간이 생각하는 고양이, 고양이가 생각하는 인간의 내면을 세밀하게 묘사해 재미와 함께 잔잔한 감동을 선사할 예정이다. 24일 오후 8시 50분 첫 방송된다.

한예진 한경닷컴 기자 genie@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1년 뒤 아파트 가격, 어떻게 전망합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