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신은경, 前 소속사에 고소당해 '발끈' …"악의적인 흠집내기" 강경 대응 예고

입력 2015-11-24 16:43:15 | 수정 2015-11-24 16:43:15
글자축소 글자확대
신은경, 前 소속사에 고소당해 '발끈'…"악의적인 흠집내기" 강경 대응 예고

신은경, 前 소속사에 고소당해 '발끈' …기사 이미지 보기

신은경, 前 소속사에 고소당해 '발끈' …"악의적인 흠집내기" 강경 대응 예고


배우 신은경이 전 소속사 대표로부터 피소를 당한 가운데 현 소속사 측이 입장을 밝혔다.

신은경 현 소속사 측은 "전 소속사의 악의적이고 의도적인 흠집내기"라고 24일 전했다.

이어 "고소장이 오지 않은 상태라, 확인을 해야 한다. 일방적인 주장이다"라고 강조했다.

소속사 측은 맞고소 등의 법적 대응을 통해 억울함을 풀겠다고 전했다.

신은경의 전 소속사 대표 고 모씨는 지난주 신은경을 허위사실 유포행위로 인한 신용훼손 혐의로 민사고소를 진행했고 23일 형사 고소했다.

고씨는 2억 4000여만원의 정산금을 돌려달라는 내용의 민사소송을 수원지방법원에 제기한 것으로 알려졌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대통령 선거가 내년 몇 월 실시되는 게 좋다고 봅니까.

1년 뒤 아파트 가격, 어떻게 전망합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