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같은 부서 남성 경찰관이 여경 성희롱 발언"

입력 2015-11-25 16:40:05 | 수정 2015-11-25 16:40:30
글자축소 글자확대
사진=게티이미지뱅크기사 이미지 보기

사진=게티이미지뱅크

경기지역 경찰관이 같은 부서 여경에게 성희롱 발언과 함께 부적절한 신체적 접촉을 했다는 신고가 돼 경찰이 감찰 조사에 나섰다.

경기지방경찰청은 도내 한 파출소 A경위가 부하 여직원을 성추행했다는 주장이 나와 A경위를 대기발령하고 감찰조사를 벌이고 있다고 25일 밝혔다.

피해 여경은 "A경위가 수차례에 걸쳐 어깨나 팔꿈치 등을 손바닥으로 툭툭 치고 지나가는 등 성추행을 했다"고 말한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 관계자는 "가해자와 피해자가 같은 파출소 직원임을 고려해 A경위를 대기발령했다"며 "양측 등을 상대로 정확한 사실 관계를 확인하고 있다"고 말했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1년 뒤 아파트 가격, 어떻게 전망합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