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A.H.C, 연예계 대표 피부미녀 ‘임수정’ 모델 발탁

입력 2015-11-26 09:53:00 | 수정 2015-11-26 09:53:02
글자축소 글자확대
럭셔리 에스테틱 화장품 전문 브랜드 A.H.C가 연예계 대표 ‘피부미녀’ 임수정을 신규 모델로 발탁했다.



임수정은 촉촉하고 맑은 피부의 대명사로, 아름다운 피부를 꿈꾸는 많은 여성들의 선망의 대상. A.H.C는 건강한 피부로 가꾸기 위한 ‘기초 케어’ 제품 위주로 선보이는 에스테틱 화장품 전문 브랜드로, 고급스러운 분위기의 임수정을 모델로 선정하며 ‘럭셔리 에스테틱 브랜드’로의 기업 이미지를 더욱 강화하겠다는 방침이다.



임수정은 현재 A.H.C의 광고 캠페인 ‘사랑하나이다’ CF 촬영을 마치고 12월부터 본격적으로 A.H.C 뮤즈로 활발한 활동을 이어갈 예정이다. 공개된 광고 촬영 현장 사진에서 임수정은 깨끗하고 윤기 나는 피부로, 어리고 가냘퍼 보이면서도 따뜻하고 우아한 분위기를 뿜어내 보는 이들의 눈길을 사로잡는다.



한편 임수정이 출연한 이번 신규 광고는 ‘사랑할 때 가장 아름답습니다’라는 메시지를 전하는 A.H.C 브랜드 캠페인 ‘사랑하나이다’의 일환으로, 12월 초 공중파 TV 및 전국 영화관 등을 통해 온에어 예정이다.



A.H.C 마케팅 담당자는 “임수정 씨는 청초하고 깨끗한 이미지로 피부 건강을 중요시하는 A.H.C의 브랜드 철학과 매우 잘 어울린다”며 “A.H.C가 추구하는 건강하고 자연스러운 아름다움을 전파하는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전했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대통령 선거가 내년 몇 월 실시되는 게 좋다고 봅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