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락앤락' 손승락, 롯데行…4년 60억 '잭팟'

입력 2015-11-30 14:05:26 | 수정 2016-10-26 23:51:00
글자축소 글자확대
'락앤락' 손승락, 롯데行…4년 60억

손승락. 사진 엑스포츠 제공기사 이미지 보기

손승락. 사진 엑스포츠 제공


손승락, 롯데행

FA 자격을 얻은 손승락이 롯데 자이언츠 유니폼을 입게 됐다.

손승락과 계약한 롯데 구단 측은 30일 보도자료를 통해 "4년 총액 60억원(계약금 32억원, 연봉 7억원)의 조건으로 손승락을 영입했다"고 밝혔다.

손승락은 이날 "마무리투수로 성장해 지금까지 올 수 있었던 것은 한결 같은 히어로즈 팬들의 함성과 사랑이 있었기에 가능했다"며 넥센 팬들에게 감사를 전했다.

또한 손승락은 "롯데 구단과 롯데 팬들이 내게 원하는 것이 무엇인지 알고 있다"며 "부담감도 있지만 내가 목표하는 바와 일치한다. 가치를 인정해 준 롯데 구단에 감사한다"고 밝혔다.

손승락은 롯데에서의 목표가 우승이라고 밝히기도 했다.

손승락은 지난 2005년 현대 유니콘스 입단 이후 올 시즌까지 통산 382경기에 나서 177세이브를 기록, 국내 최고의 마무리투수 반열에 올랐다. 특히 2010시즌, 2013시즌 및 2014시즌 총 3회 KBO 세이브상을 수상했으며, 현역 KBO리그 선수 중 최다 세이브를 기록하고 있다.

그러나 2015시즌 마무리로서 불안한 모습을 보이며 후배 조상우에게 자리를 내줬고, 원 소속구단인 넥센과의 보직 이견으로 시장에 나온 바 있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대통령 선거가 내년 몇 월 실시되는 게 좋다고 봅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