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사임당' 이영애, 송승헌과 10년 만의 러브라인 소감은? "떨림이 화면에 보여"

입력 2015-11-30 14:24:52 | 수정 2015-11-30 14:24:52
글자축소 글자확대
'사임당' 이영애, 송승헌과 10년 만의 러브라인 소감은? "떨림이 화면에 보여"

사임당 송승헌 이영애 /사진=변성현 기자기사 이미지 보기

사임당 송승헌 이영애 /사진=변성현 기자


사임당 이영애 송승헌

배우 이영애가 송승헌과의 첫 호흡에 대해 털어놨다.

이영애와 송승헌은 30일 강원도 강릉 씨마크호텔에서 SBS 새 드라마 '사임당, the Herstory'(이하 '사임당') 기자간담회에 참석했다.


이날 이영애는 "러브라인이 10년 만에 처음이다. 너무 떨리더라"고 말문을 열었다.

이어 "떨려서 NG내고, 서로 익숙해질 때 연기 하자고 해서 중요한 신은 뒤로 미루고 있다. 떨림이 화면에 보이더라. 너무 친해지면 신비감이 없어지는 것 같기도 하다"고 전했다.

한편 송승헌은 이날 '사임당' 출연을 결심하게 된 이유에 대해 "이영애 선배님이 가장 큰 이유"라고 꼽았다.

그는 "촬영장에서 이겸이라는 인물이 사임당을 만나러 가는듯한 기분으로 촬영하고 있다. 배우 생활하면서 이영애 선배님과 함께 할거라 생각하지 못했는데 함께 하게 돼 너무 영광이다"라고 말했다.

또 송승헌은 "첫 촬영날은 너무 떨려서 대사를 너무 틀렸던 그런 기억도 있다. 아주 열심히 만들고 있으니까 많은 기대 부탁드린다"라고 전했다.

'사임당'은 조선시대 사임당 신 씨의 삶을 재해석한 작품으로 천재화가 사임당의 예술혼과 불멸의 사랑을 담아냈다.

태왕사신기' '비천무' '탐나는 도다' 등을 연출한 윤상호 PD가 연출을 '앞집여자' '두번째 프로포즈' '고봉실 아줌마 구하기'를 집필했던 박은령 작가가 극본을 집필한다. 이영애 외 송승헌, 오윤아, 박혜수, 김해숙 등 연기파 배우들이 출연한다. 내년 하반기 첫 방송 예정.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대통령 선거가 내년 몇 월 실시되는 게 좋다고 봅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