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2015 MAMA' 엑소 수호 "무대만 뜨겁다면 언제든 상의 탈이 가능"

입력 2015-12-02 20:05:29 | 수정 2015-12-02 20:05:29
글자축소 글자확대
2015 MAMA 엑소 2015 MAMA 엑소/사진=한경DB기사 이미지 보기

2015 MAMA 엑소 2015 MAMA 엑소/사진=한경DB


2015 MAMA 엑소

엑소 멤버 수호가 상의 탈의 퍼포먼스를 언급해 이목이 집중됐다.

‘2015 MAMA’가 2일 오후 홍콩 아시아 월드 엑스포 아레나에서 열린다. 이에 앞서 열린 기자간담회에는 엑소가 참석했다. 대표로 수호와 첸이 나섰다.

수호는 “올해도 상의 탈의가 가능할 수도 있다. 무대가 뜨겁다면 언제든 준비돼 있다”고 말했다. 이어 “최선을 다해 준비했으니 함께 즐겨주시길”이라고 덧붙였다.

올해 7회째를 맞은 ‘2015 MAMA’는 ‘The State of Techart(Tech+Art)’를 주제로 최첨단 기술들과 예술이 융합한 환상적인 무대를 선보인다는 계획이다. 갓세븐, 몬스타엑스, 박진영, 방탄소년단, 빅뱅, 산이, 샤이니, 세븐틴, 싸이, 씨엘, 아이콘, 에프엑스, 엑소, 자이언티, 제시, 태연, 현아, 펫샵보이즈, 주윤발, 채의림이 출연 아티스트 명단에 이름을 올렸다. 시상자로는 고아성 공효진 김강우 김소은 김소현 박보영 박신혜 서강준 손호준 수현 스테파니리 여진구 유연석 유이 이광수 이기우 이상윤 이정재 정석원 추자현 하석진 한채영 한효주 홍수아 등이 참석한다.

‘2015 MAMA’는 한국시간으로 오후 8시부터 12시까지 Mnet에서 생중계된다.

한편, 이날 엑소의 첸은 “지금까지 받았던 상들에 대한 무게감을 갖고 있다”며 “올해 또 상을 주신다면 한층 더 성장할 수 있는 아티스트가 되겠다. 상에 걸맞는 아티스트가 될 것”이라는 수상에 대한 기대를 전했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대통령 선거가 내년 몇 월 실시되는 게 좋다고 봅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