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뉴스룸' 이정현, 손석희 녹인 필살애교…"'성실한 나라의 앨리스' 봐주세요"

입력 2015-12-03 21:37:21 | 수정 2015-12-03 21:37:21
글자축소 글자확대
성실한 나라의 앨리스 이정현 손석희 뉴스룸 성실한 나라의 앨리스 이정현 손석희 뉴스룸/사진=JTBC 방송캡쳐기사 이미지 보기

성실한 나라의 앨리스 이정현 손석희 뉴스룸 성실한 나라의 앨리스 이정현 손석희 뉴스룸/사진=JTBC 방송캡쳐


성실한 나라의 앨리스 이정현 손석희 뉴스룸

이정현이 손석희에게 필살애교를 선사했다.

3일 방송된 JTBC '손석희의 뉴스룸'에는 제36회 청룡영화상 시상식에서 영화 '성실한 나라의 앨리스'로 여우주연상을 받은 이정현이 출연했다.

이날 손석희 앵커는 "영화('성실한 나라의 앨리스') 보셨나요?"라는 이정현의 기습 질문에 잠시 당황한 뒤 "예고편만 봤습니다"라고 솔직하게 답했다.

이에 이정현은 "손석희님이 봐주시면 좋을 것 같다"라며 "왜냐하면 사회 비판적이기도 하고 현실을 확 꼬집는 내용이기 때문이다"라고 애교 섞인 부탁을 전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에 손석희는 "VOD로 보겠다. 인터뷰하기 전에 봐야 한다고 생각해서 꼭 보려고 했는데 짬이 안 났다. 보지도 않고 인터뷰해서 정말 죄송하다"고 사과했다.

앞서 이정현은 지난달 26일 열린 청룡영화상에서 데뷔작 '꽃잎'(장선우 감독)으로 신인상을 수상한 이래 20년 만에 청룡 트로피를 거머쥐었다.

한편 '성실한 나라의 앨리스'는 열심히 살면 행복해질 줄 알았던 수남(이정현)의 파란만장한 인생 역경을 그린 코믹 잔혹극이다. 제16회 전주국제영화제 한국경쟁 부문 대상을 수상한 바 있다. 단편 '더블 클러치', '우리 집에 놀러 오세요'를 연출한 안국진 감독의 장편 데뷔작이다. 지난 8월 개봉했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대통령 선거가 내년 몇 월 실시되는 게 좋다고 봅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