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서해대교 화재, 소방관 1명 순직·2명 부상…남경필, '도청장' 애도 지시

입력 2015-12-04 06:37:59 | 수정 2015-12-04 06:39:26
글자축소 글자확대
서해대교 화재, 소방관 1명 순직·2명 부상…남경필, '도청장' 애도 지시

서해대교 화재 도청장 /YTN 방송화면기사 이미지 보기

서해대교 화재 도청장 /YTN 방송화면


서해대교 화재 도청장

서해대교에서 발생한 화재를 진압하던 소방관 1명이 숨지고 2명이 다쳤다.

3일 오후 6시 10분쯤 경기도 평택을 지나는 서해대교의 주탑에 연결된 와이어에서 불이 났다. 서해대교 화재로 주탑 바로 옆 케이블에 불이 붙으면서 케이블이 끊어져 화재를 진압 중 이병곤(54) 소방경 순직하고 2명이 부상을 당한 것으로 밝혀졌다.

이 소방경과 함께 화재 진압에 나섰다 다친 포승센터 이모(53) 소방위와 김모(41) 소방사는 각각 골반과 발목 부위에 타박상을 입었지만 부상이 심하지 않아 치료 후 센터로 복귀했다.

남경필 경기도지사는 이날 불의의 사고로 순직한 평택소방서 이병곤 포승안전센터 소방경에 대해 애도를 표하고 장례를 도청장으로 치르라고 지시했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1년 뒤 아파트 가격, 어떻게 전망합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