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냉장고를 부탁해' 이승철 출연 "제 점수는요"

입력 2015-12-07 09:00:11 | 수정 2015-12-07 09:00:11
글자축소 글자확대
라이브의 황제 이승철이 ‘냉장고를 부탁해’에서 셰프 오디션을 펼쳤다.

7일(월) 밤 9시 30분에 방송되는 JTBC 푸드 토크쇼 ‘냉장고를 부탁해’ 56회에 이승철은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승철은 과거 요리책을 발간할 정도로 뛰어난 요리실력과 함께 세계 각국의 미슐랭 레스토랑을 섭렵할 정도로 고급 입맛을 자랑해 냉장고 공개 이전부터 기대감을 불러 일으켰다.

이어 공개된 이승철의 냉장고에는 저칼로리 식재료들이 눈에 띄었는데, 이승철은 “공연을 앞두고 급살 빼는 기간”이라면서도 “오늘은 완전히 무너지겠다”며 세프들의 요리에 기대감을 내비쳤다.

특히 이 날은 오랜 기간 오디션 프로그램에서 심사위원을 맡아온 이승철이 오래간만에 심사위원 포스를 풍기며 셰프들의 요리를 평가해 눈길을 끌었다.

그동안 오디션 프로그램에서 촌철살인 심사평을 남겨왔던 이승철이 선글라스를 쓰고 “제 점수는요~”를 말하는 순간 셰프들도 그동안과는 다른 긴장감을 느끼며 초조하게 결과를 기다렸다는 후문이다.

과연 심사위원 이승철의 마음을 사로잡은 세프가 누구인지는 오는 7일(월) 밤 9시 30분에 방송되는 JTBC ‘냉장고를 부탁해’에서 공개된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1년 뒤 아파트 가격, 어떻게 전망합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