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나를 잊지 말아요' 정우성, 이솜과 농밀한 베드신에 "힘들었다" 이유는?

입력 2015-12-07 13:40:00 | 수정 2015-12-07 16:41:33
글자축소 글자확대
'나를 잊지 말아요' 정우성, 이솜과 농밀한 베드신에 "힘들었다" 이유는?

나를 잊지 말아요 정우성 /영화 '마담뺑덕' 스틸컷기사 이미지 보기

나를 잊지 말아요 정우성 /영화 '마담뺑덕' 스틸컷


나를 잊지 말아요 정우성

'나를 잊지 말아요'로 컴백하는 배우 정우성의 전작 '마담 뺑덕'이 재조명 되고 있다.

지난해 영화 '마담 뺑덕' 측은 개봉 후 정우성과 이솜의 미공개 장면이 담긴 베드신 무삭제 예고편을 공개했다.

정우성은 한 인터뷰에서 베드신에 관련해 복잡한 심경을 털어놨다.

그는 상대역인 이솜이 아닌 다른 여자와의 호텔 정사신에 대해 "나 스스로 끝까지 가야 한다는 생각에 정말 많이 외롭더라"며 "찍으면 찍을수록 외로움을 느꼈고, 연기가 아닌 실제로도 컨디션이 점점 떨어졌다"고 설명했다.

한편 정우성은 영화 '나를 잊지 말아요'를 통해 스크린에 복귀한다.

‘나를 잊지 말아요’는 교통사고 후, 10년 간의 기억을 잃어버린 채 깨어난 석원(정우성 분)과 그 앞에 나타난 비밀스러운 여자 진영(김하늘 분), 지워진 기억보다 소중한 두 사람의 새로운 사랑을 그린 감성멜로다. 내년 1월7일 개봉 예정.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1년 뒤 아파트 가격, 어떻게 전망합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