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지성 '기억해, 우리가 약속한 시간' 콘서트 성공리에 마쳐

입력 2015-12-08 17:37:00 | 수정 2015-12-08 17:37:00
글자축소 글자확대
배우 지성이 콘서트를 성공리에 마쳤다.

지난 5일 저녁, 지성은 '기억해, 우리가 약속한 시간~ 2015 지성 콘서트'라는 타이틀로 블루스퀘어 삼성카드에서 콘서트를 열었다.

이번 콘서트는 팬들과 소통하기 위해 준비한 것으로 밴드와 함께 올 라이브 무대를 꾸몄다. 지성은 자신이 부른 O.S.T, 팬들의 신청곡, 추억이 담긴 10곡 이상의 노래를 부르며 공연장을 열광하게 만들었다.

어릴 적 처음 접한 팝송인 아바(ABBA)의 노래를 부르다 감정이 북받친 그는 "데뷔작 '카이스트'를 할 때, 팬이 딱 한 분 계셨다. 그 분이 싸인해달라셨는데 싸인도 없었다. 그랬던 제가 이렇게 많은 팬 분들 앞에서 콘서트를 하고 있을 줄은 꿈에도 몰랐다"라고 말하며 뜨거운 눈물을 흘렸다.

지성의 소속사 관계자는 "일본에서는 해봤지만 배우가 국내에서 팬미팅이 아닌 콘서트를 하는 것이 생소해 쉽지 않다. 연기 외에 팬들과 소통할 수 있는 방법으로 노래를 택했고 팬들을 향한 지성의 진심과 그의 인생을 전하는 자리였다"고 언급했다. 이어서 그는 "지성이 객석으로 뛰어들었을 때는 소속사 관계자들도 깜짝 놀라 벌떡 일어났다. 관객들의 높은 호응과 매너에 힘입어 콘서트를 잘 마칠 수 있어 감사하다"고 덧붙였다.


한편, 지성은 올해 최고의 화제작 중 하나인 MBC 드라마 '킬미, 힐미'에서 7중 인격 캐릭터를 완벽하게 소화하며 신드롬을 일으키며 연말 시상식의 유력한 대상 후보로 거론되고 있다. 현재 다수의 작품으로부터 출연 제의를 받았으며 신중하게 차기작을 검토 중이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1년 뒤 아파트 가격, 어떻게 전망합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