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재테크의 여왕' 최지우, 150억 빌딩 月 임대수익만 '수천만원'

입력 2015-12-08 08:32:57 | 수정 2015-12-09 16:16:52
글자축소 글자확대
최지우 / 사진 = tvN 방송 캡처기사 이미지 보기

최지우 / 사진 = tvN 방송 캡처


배우 최지우가 '재테크의 여왕'으로 등극했다.

7일 방송된 tvN '명단공개2015'에서는 결혼 빼고 다 갖춘 연예계 골드 싱글 TOP8을 선정했다. 이날 5위에는 최지우가 뽑혔다.

최지우는 '겨울연가'로 한류열풍의 주인공이 된 후 일본에서 60억원 정도의 광고 수익을 올렸으며, 현재는 드라마 회당 출연료 4~5000만원을 받는 것으로 알려졌다.

또 지난 2006년에 청담동에 구입한 50억대의 빌딩은 현재 시세 100억원대로 뛰어올랐으며, 2013년 매입한 43억원의 역삼동 빌딩은 50억원으로 올랐다. 최지우는 빌딩 두 채로 달마다 수천만원의 임대수익을 얻고 있다.

한예진 한경닷컴 기자 genie@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1년 뒤 아파트 가격, 어떻게 전망합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