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공승연, 女동생 트와이스 정연에 남다른 자매애…얼굴 보자마자 폭풍 눈물

입력 2015-12-08 10:29:00 | 수정 2015-12-08 13:42:31
글자축소 글자확대
공승연, 女동생 트와이스 정연에 남다른 자매애…얼굴 보자마자 폭풍 눈물

공승연 정연 육룡이 나르샤 /Mnet 방송화면기사 이미지 보기

공승연 정연 육룡이 나르샤 /Mnet 방송화면


공승연 정연 육룡이 나르샤

'육룡이 나르샤'에 출연 중인 공승연이 동생 정연에 대한 남다른 자매애를 표현했다.

과거 방송된 케이블 채널 Mnet 프로그램 '식스틴'에서는 정연이 공승연을 만나는 장면이 그려졌다.

이날 방송에서 공승연은 동생 정연을 보자마자 안타까움에 "얼굴이 왜 이렇게 피곤해보이냐"며 물었다. 이에 정연은 "힘들다"고 눈물을 흘려 안타까움을 자아냈다.

눈물 흘리는 동생의 모습을 본 공승연은 "네가 원래 이런 소리 잘 안 하는데 하니까"라고 말하며 함께 눈물을 흘렸다.

정연은 공승연에게 출연자들이 현재 '메이저'와 '마이너' 팀으로 나뉘어 있으며 자신은 '마이너' 팀에 속하게 돼 "이번 미션을 잘 해야 한다"고 말했다. 이에 공승연은 "넌 잘할 수 있을 것"이라며 걱정하는 동생에게 용기를 북돋아 줬다.

한편 공승연은 SBS 월화드라마 '육룡이 나르샤'에 민다경 역으로 출연 중이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1년 뒤 아파트 가격, 어떻게 전망합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