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그날의 분위기' 문채원·유연석, 음주 촬영 고백 "소주가 참 달더라"

입력 2015-12-08 13:59:33 | 수정 2015-12-08 13:59:33
글자축소 글자확대
'그날의 분위기' 문채원·유연석, 음주 촬영 고백 "소주가 참 달더라"

그날의 분위기 유연석 문채원 /사진=변성현 기자기사 이미지 보기

그날의 분위기 유연석 문채원 /사진=변성현 기자


그날의 분위기 유연석 문채원

영화 '그날의 분위기'로 컴백하는 배우 문채원이 촬영 도중 진짜 소주를 마셨다고 고백했다.

8일 서울 강남 압구정 CGV에서 '그날의 분위기' 제작보고회가 진행됐다. 이날 행사에는 주연배우 유연석, 문채원과 연출을 맡은 조규장 감독이 참석했다.

문채원은 촬영 비하인드 스토리에 대해 말문을 열었다. 그는 “진짜 술을 촬영 때 마셨다. 입에 딱 들어가는데 달더라”라고 설명했다.

이에 유연석은 “술을 따는데 정말 딱 소리가 나서 새 것인 것을 알았다”고 덧붙였고, 문채원은 “분명 냄새는 쓴데 그날 술이 달았다”고 말했다.

‘그날의 분위기’는 KTX에서 우연히 처음 만난 안 하는 거 참 많은 철벽녀와 맘만 먹으면 다 되는 맹공남, 그들이 하룻밤을 걸고 벌이는 밀당 연애담을 그린 로맨틱 코미디 영화다.오는 1월 개봉 예정.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대통령 선거가 내년 몇 월 실시되는 게 좋다고 봅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