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제네시스 EQ900, 세계 최초·세계 최고 사양 탑재…가격 또한 만만치 않네

입력 2015-12-09 16:01:56 | 수정 2015-12-09 16:01:56
글자축소 글자확대
제네시스 EQ900, 세계 최초·세계 최고 사양 탑재…가격 또한 만만치 않네

9일 오후 6시 서울 하얏트호텔에서 신차 발표회를 갖는 제네시스 'EQ900' 행사 리허설. (사진=현대차 제공)기사 이미지 보기

9일 오후 6시 서울 하얏트호텔에서 신차 발표회를 갖는 제네시스 'EQ900' 행사 리허설. (사진=현대차 제공)


제네시스 EQ900

제네시스 EQ900이 '세계 명차를 뛰어넘겠다'는 포부로 9일 공식 출시된다.

제네시스는 이날 서울 하얏트호텔 그랜드볼룸에서 정몽구 현대차그룹 회장 등 정관계 인사 10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제네시스 브랜드의 첫 모델 'EQ900'을 선뵀다.

정몽구 현대차 회장은 "제네시스 EQ900은 세계 시장을 목표로 야심 차게 개발한 최첨단 프리미엄 세단"이라면서 "그동안 축적해 온 모든 기술력을 집약하고 최고의 성능과 품질 관리로 탄생시킨 EQ900는 세계 최고급 명차들과 당당히 경쟁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EQ900’는 지난 2012년부터 프로젝트명 ‘HI’로 개발에 착수, 4년여의 기간 동안 설계부터 양산까지 1200여 명의 전담 연구원이 투입돼 완성된 제품이다.

EQ900는 제네시스가 2020년 까지 구축할 6종 라인업 중 최상위 클래스에 속하는 야심작이다. 사전 예약만 1만700여대를 돌파했다.

차명은 기존 초대형 플래그십 세단이 축적해온 위상과 헤리티지를 존중한다는 의미의 ‘EQ’, 제네시스 브랜드의 최상위 라인업과 완성·절정을 의미하는 숫자 ‘9’, 그리고 최고급 세단의 차별적 위엄을 고려해 ‘EQ900(이큐 나인헌드레드)’로 정해졌다.

제네시스 EQ900은 동급 최고 수준의 차체 크기로 여유로운 실내 공간을 확보한다. 운전자가 키, 몸무게 등 신체 체형 정보를 입력하면 현재의 운전자세를 분석해 자동으로 시트 등의 위치를 변경시켜 편안하고 건강한 착좌 자세를 제공하는 '스마트 자세 제어 시스템'도 도입했다.

또 '고속도로 주행지원 시스템', '후측방 충돌회피 지원시스템' 등 최첨단 주행지원 기술이 대거 포함된 '제네시스 스마트 센스'를 탑재했다. 국내 최초로 개발한 '고속도로 주행지원 시스템(HDA)'도 눈길을 끈다. 차간거리제어기능(ASCC)과 차선유지기능(LKAS), 내비게이션 정보가 복합적으로 융합된 기술이다. '후측방 충돌회피 지원 시스템(SBSD)도 국산차 최초로 적용됐다.

EQ900 판매가격은 3.8 GDi 모델이 7천300만~1억700만원, 3.3 터보 GDi 모델은 7천700만~1억1천100만원, 5.0 GDi 모델은 1억1천700만원이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1년 뒤 아파트 가격, 어떻게 전망합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