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한밤' 신은경, 前 남편 채무 변제 "빚 2억 남아 드라마 출연료도 압류"

입력 2015-12-10 13:49:07 | 수정 2015-12-10 13:49:07
글자축소 글자확대
신은경 / SBS 방송 캡처기사 이미지 보기

신은경 / SBS 방송 캡처


배우 신은경이 최근 논란에 대해 입을 연 뒤 전 남편의 채무를 갚고 있다고 밝혔다.

9일 밤 방송된 SBS '한밤의 TV연예'(이하 '한밤')에 전 소속사와의 분쟁, 호화 여행과 거짓 모성애 논란에 휩싸인 배우 신은경이 출연했다.

이날 방송에서 신은경은 전 남편과의 채무 변제 여부에 대해 "분명하게 모든 증거로 다 나와 있다"며 출연계약서와 변제확인서를 증거 자료로 공개했다.

그는 "제가 마음이 아픈 건 돈에 대한 문제는 돈으로 해결하면 되고 법적으로 저한테 책임이 있다고 하면 책임을 지면 되는 일"이라며 "난 얼마든지 괜찮다. 최소한 제 아이한테 '정말 몹쓸 인간에게 태어난 자식이다'라는 오명은 정말 마음이 아프다"고 힘겹게 말했다.

또 호화 여행 논란에 대해서는 "전 소속사 대표의 오래된 거래처인 여행사였고 작품이 끝난 뒤 휴가를 다녀오라고 했다"며 "어찌 됐든 여행을 갔던 부분은 변하지 않는 사실이니까 얼마의 여행이 됐든 그 부분에 대해서는 너무 죄송하게 생각한다"고 전했다.

한편 신은경은 최근 방송된 MBC '리얼스토리 눈'에서 "최근 드라마 출연료 압류까지 들어와 빚으로 갚았다"며 "아직도 2억 원 채무 남았다"며 호화생활 논란은 전 남편 빚을 떠안으며 생긴 채무 때문이라고 언급한 바 있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대통령 선거가 내년 몇 월 실시되는 게 좋다고 봅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