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최정원, 강렬한 레드 원피스 입고…매혹적인 손키스에 '아찔'

입력 2015-12-10 15:40:12 | 수정 2015-12-10 15:40:59
글자축소 글자확대

포토슬라이드


배우 최정원이 10일 오후 서울 목동 SBS 사옥에서 열린 새 일일드라마 '마녀의 성'(극본 박예경, 연출 정효) 제작발표회에 참석해 자리에 앉아 있다.

최정원, 서지석, 이해인, 신동미, 데니안 등이 출연하는 '마녀의 성'은 인생의 벼랑 끝에 몰려 돌싱이 된 시월드의 세 여자가 갈등과 상처를 극복하고 가족이 되어가는 과정을 그린 드라마로 오는 14일 첫 방송 예정이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1년 뒤 아파트 가격, 어떻게 전망합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