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리멤버 2회 예고 유승호, 아버지 변호 위해 제발로 도박장

입력 2015-12-10 16:50:10 | 수정 2015-12-10 16:50:11
글자축소 글자확대
리멤버 2회 예고 캡처기사 이미지 보기

리멤버 2회 예고 캡처


유승호·박민영 주연 SBS 수목드라마 '리멤버' 2회가 예고됐다.

오는 10일 밤 10시에 방송되는 유승호·박민영 SBS 수목드라마 '리멤버'에서는 아버지 서재혁(전광렬 분)의 변호를 맡는 서진우(유승호 분)의 모습이 그려진다.

이날 진우(유승호 분)와 재혁(전광렬 분)은 변호를 맡은 국선 변호사와 대면한 뒤 안 좋은 예감에 휩싸이고, 첫 국민 참여 재판에서 그에게 치명적인 문제가 있다는 걸 알게 된다.

또한 진우(유승호 분)는 아버지 재혁(전광렬 분)의 결백을 밝혀줄 새로운 변호사를 수임하기 위해 도박장에 들어가게 된다.

이어 진우(유승호 분)는 박동호(박성웅 분)을 찾아가 돈을 쏟아내며 "이 돈으로 변호해주세요. 이 돈이면 우리 아버지 결백이 증명 되나요?"라고 울부짖는다.

한편 유승호·박민영 주연의 SBS 수목드라마 '리멤버'는 매주 수목 밤 10시에 방송된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1년 뒤 아파트 가격, 어떻게 전망합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