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해피투게더] 진보라, 김제동에 '사심' 고백 "너무 멋있어 떨린다" 애정 공세

입력 2015-12-11 10:21:49 | 수정 2015-12-11 10:21:49
글자축소 글자확대
해피투게더 진보라, 김제동에 '사심' 고백 "너무 멋있어 떨린다" 애정 공세

해피투게더 진보라 김제동기사 이미지 보기

해피투게더 진보라 김제동


재즈피아니스트 진보라가 방송인 김제동에 대한 '흑심'을 표현했다.

지난 10일 KBS 2TV '해피투게더3'에는 드라마틱한 한 해를 보내고 아홉 수 후반전을 달리고 있는 서태화, 김경란, 진보라, 페이, 서태훈이 출연해 버라이어티한 인생 토크를 펼쳤다.

이날 진보라는 "방송에서 이런 이야기 하는 것은 처음"이라며 "김제동을 보면 떨린다"라고 고백했다.

그는 "아프리카에 가서도 김제동에서 문자를 했다. 답장이 왔는데, 그 다음번에 보낼 때 씹혔다"라며 "그래서 연락하지 않고 있다"라고 설명했다.

진보라는 방송에서 김제동과 전화연결을 하려하자 수줍은 소녀처럼 얼굴을 붉혔다.

유재석은 "아마 콘서트 중일 것"이라며 김제동이 전화를 받지 않을 것을 설명했다.

이에 진보라는 "눈 오는 날 만나요"라고 적극적으로 애정공세를 펼쳤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1년 뒤 아파트 가격, 어떻게 전망합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