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루시드폴, 완판남 등극 "9분만에 1000세트"

입력 2015-12-12 09:20:50 | 수정 2015-12-12 09:20:50
글자축소 글자확대
사진=방송화면/루시드폴기사 이미지 보기

사진=방송화면/루시드폴



루시드폴이 완판남에 등극에 성공했다.

가수 루시드폴은 지난 11일 CJ오쇼핑 방송을 통해 7집 음반, 동화책'푸른 연꽃‘, 사진엽서, 직접 재배한 제주산 귤 판매에 나섰다.

이날 루시드폴은 7집 앨범에 수록된 신곡을 소개하기도 전에 준비한 1000세트가 9분 만에 모두 팔리는 결과를 냈다.

‘보고,듣고,먹을 수 있는 상품’이라는 신선한 상품 기획과 유희열을 비롯한 동료 아티스트들이 이끌어낸 잔잔한 웃음도 한 몫 한 것으로 풀이된다.

한편 루시드폴은 늦은 오후 자신의 트위터에 “늦은 새벽까지 함께 해주신 분들 모두 모두 감사합니다.. 다음 주 화요일(15일)에 나올 앨범 소개입니다”라는 글과 함께 앨범에 대한 소개 글이 게재된 사이트 주소를 공개하기도 했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RSS 기사인쇄 url복사 댓글쓰기

POLL

가상화폐 거래소 폐쇄, 어떻게 생각하세요?

유치원·어린이집 영어수업 금지, 어떻게 생각하세요

한·일 위안부 합의 재협상, 어떻게 생각하세요?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