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문병호, 탈당 예고…"연말까지 30명 전후 의원 움직일 것"

입력 2015-12-13 11:45:17 | 수정 2015-12-13 11:45:17
글자축소 글자확대
안철수 문병호

새정치민주연합 문병호 의원이 탈당 의사를 밝혔다.

안철수 전 대표는 13일 오전 11시 국회에서 기자회견을 열어 탈당을 선언한 후, 문병호 의원은 "늦어도 모레 탈당할 것"이라고 밝혔다.

새정치민주연합 문병호 의원은 11일 '안철수 전 공동대표가 13일 탈당을 결행할 경우 이르면 내주 초 호남 및 수도권에서 5∼10명 가량의 1차 동반 탈당이 이뤄질 것'이라고 예고한 바 있다.

문병호 의원은 2,3차 탈당까지 포함하면 연말까지 30명 전후의 의원이 움직일 수 있다고 내다봤다.

그는 "호남 민심이 어떻게 움직이느냐가 핵심"이라며 "12월 말 정도까지 2,3차로 진행되면서 총 30명 전후가 움직일 수 있다"며 "특히 선출직공직자평가위의 발표 시점이 중요한 변수가 될 수 있다"고 덧붙였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RSS 기사인쇄 url복사 댓글쓰기

POLL

가상화폐 거래소 폐쇄, 어떻게 생각하세요?

유치원·어린이집 영어수업 금지, 어떻게 생각하세요

한·일 위안부 합의 재협상, 어떻게 생각하세요?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