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런닝맨 송지효, 개리 기습 포옹…"송지효 적극적이네~"

입력 2015-12-13 21:03:17 | 수정 2015-12-13 21:07:04
글자축소 글자확대
런닝맨 송지효 개리. SBS 방송화면 캡처.기사 이미지 보기

런닝맨 송지효 개리. SBS 방송화면 캡처.


런닝맨 송지효, 개리 기습 포옹…"송지효 적극적이네~"

'런닝맨'이 화제인 가운데 과거 런닝맨에서 개리와 송지효의 모습이 다시 화제가 되고 있다.

과거 '런닝맨'에서 송지효와 개리가 게임 도중 갑자기 포옹을 해 출연진들을 놀라게 한 바 있다.

지난달 30일 방송된 SBS 런닝맨에서는 '택시 레이스'가 펼쳐졌고, 이날 런닝맨 멤버들과 게스트는 범볼을 응용한 벨크로 럭비 게임을 진행했다. 이 벨크로 럭비의 룰은 엉덩이와 가슴으로 공을 붙여야만 이동 가능하다는 것이다.

런닝맨에서는 이때 개리가 공을 낚아 채자마자 송지효가 갑자기 개리의 품에 와락 안겨 공을 빼앗으려 했다.

이를 본 런닝맨 멤버들은 '월요커플'인 송지효와 개리의 돌발 행동에 놀랐고 런닝맨에서 김종국은 송지효에게 "지효야 손으로 해도 돼"라고 해 웃음을 안겼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송지효와 개리는 룰을 무시한 채 몸으로 대화를 나눠 좌중을 폭소케 했다.

네티즌들은 "런닝맨 송지효 개리, 이제 그만 사귈 때도 됐잖아", "런닝맨 월요커플 너무 잘 어울려", "런닝맨 송지효, 개리 너무 좋아하는 거 아냐?"등의 반응을 보였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1년 뒤 아파트 가격, 어떻게 전망합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