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엑스맨 아포칼립스' 제니퍼 로렌스, 브래들리 쿠퍼와 염문설…"섹스는 아직" 해명

입력 2015-12-15 06:12:00 | 수정 2015-12-15 16:03:18
글자축소 글자확대
'엑스맨 아포칼립스' 제니퍼 로렌스, 브래들리 쿠퍼와 염문설…"섹스는 아직" 해명

'엑스맨 아포칼립스' 제니퍼 로렌스, 브래들리 쿠퍼와 염문설기사 이미지 보기

'엑스맨 아포칼립스' 제니퍼 로렌스, 브래들리 쿠퍼와 염문설


엑스맨 아포칼립스

영화 '엑스맨:아포칼립스' 예고편이 공개되면서 주연 배우 제니퍼 로렌스의 핑크빛 염문설에 초점이 맞춰지고 있다.

제니퍼 로렌스와의 열애설 주인공은 바로 브래들리 쿠퍼.

두 사람은 영화 '세레나', '아메리칸 허슬' '실버라이닝 플레이북' 등 영화에 연이어 출연하며 커플 연기를 선보였다. 이에 대해 일각에서는 두 사람이 특별한 관계가 아니냐는 추측을 보였다.

제니퍼 로렌스는 언론 인터뷰에서 "브래들리 쿠퍼는 직장 남편"이라며 "일적인 관계일 뿐 섹스는 아직 없었다"고 강조했다.

브래들리 쿠퍼도 "전적으로 우연"이라며 "계속된 커플 연기에 대한 의미를 두지 않았다"고 해명했다.

한편 제니퍼 로렌스가 출연하는 '엑스맨: 아포칼립스'는 '엑스맨', '엑스맨2-엑스투', '엑스맨: 데이즈 오브 퓨처 패스트'까지 시리즈 세 편의 연출을 맡아 흥행시킨 브라이언 싱어 감독이 메가폰을 잡았다.

또 제임스 맥어보이, 마이클 패스벤더, 제니퍼 로렌스, 니콜라스 홀트, 루카스 틸 등 기존 엑스맨들과 함께 새롭게 합류한 오스카 아이삭, 소피 터너, 올리비아 문 등 새로운 엑스맨들까지 총출동했다. 2016년 5월 개봉한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1년 뒤 아파트 가격, 어떻게 전망합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