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1600억대 횡령·배임' 이재현 CJ회장, 징역2년6개월 실형 선고

입력 2015-12-15 13:23:32 | 수정 2015-12-15 13:55:13
글자축소 글자확대
이재현 CJ회장 징역 2년6개월 실형 선고
이재현 CJ회장 이재현 CJ회장 / 사진 = 변성현 기자기사 이미지 보기

이재현 CJ회장 이재현 CJ회장 / 사진 = 변성현 기자


'횡령·배임' 이재현 CJ회장 징역2년6개월 실형 선고

1600억원대 횡령·배임·탈세 혐의로 기소된 이재현(53) CJ그룹 회장이 파기환송심에서도 징역 2년 6개월의 실형을 선고받았다.

서울고법 형사12부(재판장 이원형)는 15일 열린 파기환송심 선고공판에서 이 회장에게 징역 2년6개월에 벌금 252억원을 선고했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대통령 선거가 내년 몇 월 실시되는 게 좋다고 봅니까.

1년 뒤 아파트 가격, 어떻게 전망합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