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현정의 틈' 고현정 "내 사주에 이제 남자 없다더라…스웨덴 가고싶어"

입력 2015-12-15 22:00:51 | 수정 2015-12-15 22:00:51
글자축소 글자확대
현정의 틈 고현정 현정의 틈 고현정/사진=한경DB기사 이미지 보기

현정의 틈 고현정 현정의 틈 고현정/사진=한경DB


현정의 틈 고현정

배우 고현정이 최근에 본 사주와 관련된 이야기로 웃음을 안겼다.

15일 오후 3시 서울 상암동 SBS프리즘타워 2층 컨퍼러스룸에서 SBS플러스 '현정의 틈, 보일樂 말락'(이하 '현정의 틈') 기자간담회가 열렸다. 이날 기자간담회에는 고현정을 비롯해 이상수 국장, 권민수PD가 참석했다.

이날 고현정은 '가 보고 싶은 여행지가 어디냐'는 질문에 "사주를 봤는데 내 사주에 이제 남자가 없다더라"며 "그래서인지 스웨덴에 가 보고 싶다. 남자들이 멋있고 잘 생겼다더라. 멋진 사람이 있는 곳에 가고 싶다. 활기찰 때 한 번 가 보고 싶다"고 밝혔다.

한편 ‘현정의 틈, 보일樂 말락’은 고현정의 도쿄 여행과 저서 출간을 진행하는 모습부터 과거 도쿄에서의 신혼 생활, 토크&북 콘서트 '여행, 여행女幸' 준비 과정까지 밀착 촬영을 통해 인간 고현정의 진짜 모습을 낱낱이 쫓은 프로그램. 10년 동안의 여행 기록을 남기기로 선언한 고현정이 자신의 두 번째 책 '현정의 곁, 가까이 두고 오래 사랑할 도쿄 여행법' 집필을 위해 떠난 여행을 고스란히 담고 있다.

15일 밤 9시 첫 방송.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1년 뒤 아파트 가격, 어떻게 전망합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